빈 살만, 선물도 역시…축구팀 전원에 13억 롤스로이스 쏜다

스포츠 핫이슈 정보
벳매니아 에서 보증하는 인증업체사고시 당첨금포함 전액보상 약속드립니다.

토토사이트 스포츠 배팅에, 도움되는 최신 정보를,
제공하여 이용자들에게 발 빠르게 정보 전달하겠습니다.

빈 살만, 선물도 역시…축구팀 전원에 13억 롤스로이스 쏜다

최고관리자 0 112 0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우승 후보 아르헨티나를 꺾어 전 세계를 놀라게 했던 사우디아라비아 대표팀 선수들이 10억원이 넘는 자동차 선물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빈 살만, 선물도 역시…축구팀 전원에 13억 롤스로이스 쏜다


말레이시아 매체 말레이메일은 25일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 왕세자가 아르헨티나를 꺾은 축구 대표팀 모든 선수들에게 RM6 밀리언 롤스로이스 팬텀 차량을 제공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어 “사우디 왕족이 축구 선수에게 롤스로이스를 선물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라며 “미국 월드컵 벨기에전에서 골을 터뜨린 사에드 알 오와이란도 자동차 선물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사우디는 1994년 미국 월드컵에서 사상 처음 본선에 올랐는데, 당시 벨기에와 조별리그 3차전에서 알 오와이란이 하프라인 전부터 드리블하며 질주해 수비수 3명을 따돌리고 터뜨린 결승 골 덕이었다. 이는 지금까지 ‘월드컵 역대 베스트 골’ 가운데 하나로 손꼽힌다.


중국 스포츠매체 시나스포츠도 이날 “사우디 왕세자가 대표팀에게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2를 선물로 제공할 것이라는 소문이 퍼졌다”며 “차량의 가격은 700만위안(약 13억원)에 달한다”고 전했다.


빈 살만, 선물도 역시…축구팀 전원에 13억 롤스로이스 쏜다
 

앞서 에르베 르나르 감독이 이끄는 사우디는 지난 22일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르헨티나와의 월드컵 C조 1차전에서 2대 1로 역전승했다. 국민들은 환호했고, 사우디는 국왕령으로 다음날인 23일을 임시 공휴일로 제정했다.


‘세계 최고 부호’로 알려진 빈 살만 왕세자도 이날 승리에 열광했다. 빈 살만은 권력과 재력을 모두 손에 쥐고 있어 ‘미스터 에브리싱"’이라는 별명으로 불린다. 특히 세계 최대 산유국을 이끄는 그의 추정 재산만 1400조원에서 2500조원이다.


그는 가족들과 함께 아르헨티나전 승리의 기쁨을 나누는 모습을 공개하고, 당시 경기 도중 부상을 당한 선수가 독일에서 긴급 수술을 받도록 개인 제트기를 제공하기도 했다.


사우디가 이번 월드컵에서 16강에 진출할 경우 빈 살만이 대표팀에 총 5400억원의 포상금을 준다는 소문도 있다. 이는 감독과 코치, 선수들이 공평하게 나누면 1인당 190억원에 달하는 큰 돈이다.


다만 아직 정확한 포상에 대한 사우디의 공식 발표는 나오지 않았다.


사우디는 오는 26일 오후 10시 폴란드를 상대로 C조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안녕하세요 안전한 토토사이트 커뮤니티 문화의 대표주자 토토로입니다.


토토사이트 베팅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스포츠 핫이슈 최신 정보를 발 빠르게 제공하여, 

적중률과 승률을 높일 수 있도록 항상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 , , , , , , , ,

0 Comments

안녕하세요 안전토토사이트 문화의 대표주자 토토로입니다.

스포츠 핫 이슈 정보에 관한 모든 Q&A는 고객센터를 이용해주세요.

  • 토토로가족방마스위너프리오토윈토즈윈윈
  • 마스(MARS)
    1 마스(MARS)
    최고관리자 +14
    위너
    2 위너
    최고관리자 +13
    윈윈
    3 윈윈
    최고관리자 +11
    토즈(TOZ)
    4 토즈(TOZ)
    최고관리자 +8
    윈 (WIN)
    5 윈 (WIN)
    최고관리자 +15
    배너 입점&제휴 문의
    6 배너 입점&제휴 문의
    최고관리자 +3